OECD "韓 초산연령 27년 사이 26세→32세"
상태바
OECD "韓 초산연령 27년 사이 26세→32세"
  • 노컷뉴스
  • 승인 2022.09.25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韓 여성, 일·가정 사이 선택에 직면"
스마트이미지 제공
스마트이미지 제공

한국 여성의 첫 출산 평균연령이 최근 27년 사이 26세에서 32세 수준으로 올라갔다는 보고서가 나왔다.
 
25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의 '2022 한국 경제 보고서'를 보면, 한국 여성의 초산 평균연령은 1993년 26.23세에서 2020년 32.30세로 6.07세 상향됐다. 같은 기간 미국은 24.4세에서 27.1세로 2.7세, 영국은 25.8세에서 29.1세로 3.3세, 노르웨이는 26.0세에서 29.9세로 3.9세 올라가는 데 그쳤다.
 
일본의 경우 27.2세에서 30.7세로 3.5세 높아졌지만 2011년 30세를 넘어선 뒤 2015년부터 6년 연속 30.7세를 기록해 상승세가 멈춘 상태다. 반면 한국은 2010년 30.1세를 기록한 뒤 지속적으로 초산연령이 높아지는 모양새다.
 
2020년 기준 한국의 출생아 수는 27만 2300명으로, 사상 최초 20만명대로 하락했으며 여성 1명이 평생 낳을 것으로 예상되는 출생아 수 평균을 나타내는 합계출산율은 0.84명으로 OECD 꼴찌였다.
 
OECD는 "한국 여성들이 일과 가정 사이에서 냉혹한 선택에 직면하면서 출산 등을 미루고 있다"고 진단했다. 또 자녀 양육비용 문제와 출산‧양육에 따른 여성의 경력 단절도 출산을 가로막는 요인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무상보육이나 유급 육아휴직 확대 등 대책 마련과 노동문화 변화 필요성도 강조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CBS노컷뉴스 박성완 기자 pswwang@cbs.co.kr

<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Tag
#중앙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