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연·카이 등 美 비자 불발…LA 공연 '노쇼' 사태
상태바
태연·카이 등 美 비자 불발…LA 공연 '노쇼' 사태
  • 노컷뉴스
  • 승인 2022.10.16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태연과 카이. 자료사진
가수 태연과 카이. 자료사진
K팝 스타들이 비자 문제로 미국 LA 공연에 대거 불참하는 사태가 발생했다.

15일(현지 시간) 'KAMP LA 2022' 콘서트를 주최한 KAMP 글로벌(이하 KAMP)은 공식 SNS를 통해 이날 출연하기로 한 K팝 가수들 15팀 중 뱀뱀, 전소미, 카이, 라필루스, 태연, 자이언티, 몬스타엑스 등 7팀이 비자 문제로 출연이 취소됐다고 공지했다.

KAMP는 "유감스럽게도 이들 아티스트들이 예기치 못한 미국 비자 문제와 아티스트 및 기획사 통제 밖의 상황으로 인해 계획대로 (미국을) 여행할 수 없다는 것을 오늘 알게 됐다"고 밝혔다.

그러나 아이돌 그룹들이 통상 미국 콘서트 등 영리 활동을 위해 발급 받는 비자가 이번에만 거부된 이유에 대해서는 구체적인 해명이 없었다.

또 팬들에게는 이날 오후 5시까지 환불 시한을 정하고, 15일 하루 티켓은 전액을, 15~16일 이틀 티켓은 반액을 환불한다고 알렸다. 'KAMP LA 2022'는 15~16일 양일에 걸쳐 미국 로스앤젤레스 로즈 볼 스타디움에서 진행된다.

그룹 몬스타엑스. 황진환 기자
그룹 몬스타엑스. 황진환 기자
태연·카이가 소속된 SM엔터테인먼트, 몬스타엑스가 소속된 스타쉽엔터테인먼트 등도 공지를 올려 비자 문제로 인한 공연 불참 소식을 전했다.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는 SM 태연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주최 측에서 공연 관련 비자 승인 업무를 진행하고 있어, 필요 서류 등 요청하는 모든 부분에 대해 사전 협조하였으나 최종적으로 공연 비자 승인을 받지 못했다"면서 "당사 아티스트 외에도 여러 아티스트들의 비자 승인이 처리되지 못한 상황이라 주최 측의 상황 파악이 지연돼 빠르게 알려드리지 못한 점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했다.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역시 동일한 내용과 함께 "이로 인해 17일 진행 예정이었던 '아이하트 라디오 라이브 위드 몬스타엑스'(iHeart Radio LIVE with MONSTA X) 스케줄 역시 부득이하게 취소됐다"고 덧붙였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CBS노컷뉴스 유원정 기자 ywj2014@cbs.co.kr

<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Tag
#중앙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