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최종편집2023-01-31 12:25 (화) 기사제보 로그인 회원가입
[호남권] 광주ㆍ전남 "기록적 폭설 등 한파"→서해상 만조 시 침수 유의
상태바
[호남권] 광주ㆍ전남 "기록적 폭설 등 한파"→서해상 만조 시 침수 유의
  • 국제뉴스
  • 승인 2022.12.25 0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천/국제뉴스) 김용구 기자 = 기상청은 "광주시와 전라남도 내륙에 한파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내일(26일)까지 아침 기온은 영하 10도 안팎"이라고 예보했다.

특히 내일(26일)까지 강추위가 이어지겠고, 내린 눈이 얼어 도로가 매우 미끄럽겠다. 또한, 전남해안을 중심으로 바람이 강하게 불겠고, 해상에는 물결이 매우 높게 일겠다.

또 전남내륙 일부에 한파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내일(26일)까지 아침 기온은 내륙을 중심으로 -10도 안팎, 그 밖에 지역에서는 -5도 안팎으로 매우 낮겠다.

기상청은 또 "광주시와 전라남도는 오늘(25일) 아침최저기온은 -13~1도, 낮최고기온은 3~6도가 되겠다"며 "내일(26일) 아침최저기온은 -10~1도, 낮최고기온은 3~7도가 되겠다"고 덧붙였다.

이 밖에도 최근 광주시와 전남지역에 많은 눈이 내려 쌓여있는 가운데, 기온이 낮아 내린 눈이 얼어 도로가 매우 미끄럽겠고, 특히 이면도로나 골목길 등에도 내린 눈이 쌓여있거나 얼어 빙판길이 예상되니,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

아울러 오늘(25일)까지 서해남부먼바다와 남해서부서쪽먼바다에 바람이 35~60km/h(10~16m/s)로 강하게 불고, 물결이 2.0~4.0m로 매우 높게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

한편 오늘(25일) 전남해안은 달의 인력이 강해짐에 따라 바닷물의 높이가 높은 기간으로, 만조 시 저지대 침수에 유의하기 바다. 반면 광주와 전남은 가뭄 상태로 생활 속 물절약 운동에 적극적인 참여 바란다.


김성산 기자 sskim2580@naver.com

<국제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