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최종편집2023-01-31 12:25 (화) 기사제보 로그인 회원가입
"호미곶 일출, 토끼의 영민한 기운 담아 한반도의 희망을 전하다"
상태바
"호미곶 일출, 토끼의 영민한 기운 담아 한반도의 희망을 전하다"
  • 국제뉴스
  • 승인 2023.01.01 2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안전한 계묘년 맞이 위해 공식 해맞이 행사 취소...유튜브 채널 통해 호미곶 일출 생중계
- 이강덕 시장, “춘색만성(春色萬城), 밝고 따뜻한 기운 가득 희망찬 한 해 되길”
- 시민·관광객 안전 위해 호미곶·영일대 등 해맞이 명소 사전 현장점검 실시
  이강덕 포항시장, 백인규 포항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김정재.김병욱 국회의원 등 내빈들이 1일 오전 호미곶 해맞이 광장에서 신년 퍼포먼스(힘내라 포항)를 하고 있다. (사진 = 강동진 기자)
  이강덕 포항시장, 백인규 포항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김정재.김병욱 국회의원 등 내빈들이 1일 오전 호미곶 해맞이 광장에서 신년 퍼포먼스(힘내라 포항)를 하고 있다. (사진 = 강동진 기자)

(포항= 국제뉴스) 강동진 기자 = ‘검은 토끼의 해’인 계묘년(癸卯年) 첫날, 지혜로운 토끼의 영민한 기운을 가득 담은 첫 태양이 포항 호미곶을 환하게 비췄다.

포항시는 시민과 관광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두고 안전사고 예방과 코로나19 재확산 방지를 위해 ‘제25회 호미곶 한민족 해맞이 축전’ 공식행사를 취소했다.

올해 호미곶 한민족 해맞이 축전이 전면 취소됨에 따라 시는 시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핫플레이스인 환호공원 스페이스워크와 이가리닻전망대, 영일대 해상누각 인도교 입구(1개소) 및 주변 해안변, 여남지구 해상 스카이워크 출입구(3개소) 등 해맞이 관광객들이 몰린 일출 명소에서 인원 및 교통을 통제하며 시민 안전 확보에 매진했다.

다만, 일출을 직접 보지 못하는 시민들과 관광객들의 아쉬움을 달래기 위해 지역 케이블방송과 포항시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새해 인사, 신년 사자성어 발표 및 일출 장면을 실시간으로 생중계해 생생한 현장의 모습을 전달했다.

특히, 올해는 새해 일출을 호미곶과 환호공원 스페이스워크, 이가리닻전망대에서 삼원 생중계로 담아내는 등 새롭고 다양한 포항의 일출 모습을 전달하며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하지만 새해 첫날 포항 최고 해맞이 명소인 호미곶 해맞이 광장에는 일출을 보기 위해 시민·관광객 등 5만여 명이 몰려들어 오전 내내 북새통을 이뤘다.

계묘년 포항시의 사자성어인 ‘춘색만성(春色滿城)’은 ‘추운 겨울의 어려움을 이겨내면 따뜻한 봄기운이 세상에 가득하다’는 뜻으로, 수도권 집중으로 인한 지방 소멸과 경제 위기 등 어려운 시기를 지혜롭게 이겨내고, 세계로 도약하는 포항의 새롭고 밝은 미래를 함께 만들어 가자는 희망찬 의미를 담고 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시민과 관광객들의 안전을 위해 부득이하게 공식 행사를 취소했다.”라며, “계묘년올 한 해는 토끼의 지혜로운 기운을 담아 세계로 도약하는 포항에 희망이 가득하길 기원한다”라고 말했다.


강동진 기자 cc24862@hanmail.net

<국제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