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은혜 "2단계까지 유·초1~2·장애학생 매일등교…방역 전제"
상태바
유은혜 "2단계까지 유·초1~2·장애학생 매일등교…방역 전제"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21.02.22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가운데)이 22일 광주 일동초등학교를 방문해 수업 준비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교육부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장지훈 기자 =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22일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까지는 유치원생과 초등학교 1~2학년, 특수학교(급) 학생들의 매일 등교를 준비하고 있다"며 등교수업 확대 방침을 재차 밝혔다.

유 부총리는 3월2일 신학기 개학을 일주일여 앞둔 이날 광주 일동초등학교를 방문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한 학교 현장의 준비상황을 점검한 자리에서 이같이 밝혔다.

유 부총리는 "철저한 방역을 바탕으로 원격수업 장기화로 인해 우려되고 있는 학습격차나 정서적인 어려움 등을 극복할 수 있도록 아이들을 한명 한명 지도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교육부는 유치원생과 초등학교 1~2학년은 거리두기 2단계까지 학교 밀집도 제한 기준에서 제외해 매일 등교가 가능하다고 발표한 바 있다. 특수교육 대상자는 거리두기 2.5단계까지 학교 판단에 따라 밀집도 기준에서 제외하는 것이 가능하다.

유 부총리는 "유치원생이나 초등학교 1~2학년, 특수학교(급) 학생들은 사회성이나 발달·성장단계, 전문가들의 조언을 고려해 대면수업의 효과가 훨씬 크고 꼭 필요한 영역이라고 생각했다"며 "대면수업이 꼭 필요한 학생들의 등교수업을 확대하고 다른 학생에게도 점차 대면수업을 확대하는 방향으로 준비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다만 이를 위해서는 방역 수칙을 준수하는 것이 전제돼야 한다"며 "교육부도 방역 지원뿐만 아니라 학교에 맞는 탄력적인 학사운영이 이뤄지도록 제도나 지원책을 마련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