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전선언 제안에 정상회담 언급한 北 '한반도 평화 훈풍 부나'
상태바
종전선언 제안에 정상회담 언급한 北 '한반도 평화 훈풍 부나'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21.09.27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주=뉴스1) 이승배 기자 =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부장이 남북 정상회담 가능성을 언급하며 문재인 대통령의 평화시계가 임기 막판 다시 움직이는 모양새다. 미국 국무부 또한 남북대화와 관여, 협력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김여정은 지난 24, 25일 연이틀 담화를 통해 문재인 대통령의 종전선언 제안에 남북 정상회담 가능성을 언급했다.

사진은 27일 오전 파주 접경지역에서 바라본 비무장지대(DMZ) 북한 기정동 마을의 인공기와 남한 대성동 마을의 태극기가 나란히 펄럭이는 모습. 2021.9.27/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