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감염 후 3~6개월간 증상…독감보다 오래간다"
상태바
"코로나 감염 후 3~6개월간 증상…독감보다 오래간다"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21.09.29 2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환자 1005명 대상 실시한 설문 (본문과 관련 없음) 2021.01.26 © News1 DB


(서울=뉴스1) 정윤미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독감(플루·flu)보다 증상이 더 오래 간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영국 파이낸셜타임스(FT)는 28일(현지시간) 주간 의학저널 플로스 메디슨(PLoS Medicine)에 실린 옥스퍼드대 연구 결과를 인용해 이같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미국에서 약 27만명 환자의 기록을 분석한 결과, 감염 증상을 더 오래 경험하는 사례가 독감 환자보다 코로나19 환자에서 1.4배 많은 것으로 확인됐다.

구체적으로 코로나19 환자 42.3%는 양성 판정을 받고 3~6개월 경과 후에도 한 가지 이상 증상을 갖고 있었으며, 동일 조건에서 독감 환자는 29.7%였다.

주된 코로나19 장기 증상으로는 호흡 장애, 복부 통증, 피로, 브레인포그(Brain Fog·멍한 느낌), 불안, 우울증 등이 있다. 이는 입원환자, 여성, 노인에게서 더 흔히 나타났다.

해당 연구를 이끈 폴 해리슨 옥스퍼드대 정신의학 교수는 "완치자들에게 나타날 수 있는 다양한 증상들의 기본 원리를 파악할 필요가 있다"며 "이는 코로나19 장기 증상을 효과적으로 예방하고 치료하는 데 필수적"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