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 온라인 공개 강좌 K-MOOC 신규 묶음 강좌 개설·운영
상태바
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 온라인 공개 강좌 K-MOOC 신규 묶음 강좌 개설·운영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22.01.10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가 한국형 온라인 공개 강좌를 K-MOOC 플랫폼에 개설해 운영한다

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가 1월 10일(월)부터 대학의 신규 묶음 강좌를 한국형 온라인 공개 강좌인 K-MOOC (케이무크) 플랫폼에 개설해 운영한다고 밝혔다.

사이버한국외대의 묶음 강좌 주제는 ‘클릭하며 배우는 진료중국어(FLEX-2급) 과정’이다. 강좌는 △쉽게 들어가는 중국어 입문 △패턴으로 정복하는 중급 중국어 △통증을 알아듣는 진료 중국어 △통증을 물어보는 진료중국어 등 4개 강좌로 구성돼 있다.

진료중국어(FLEX-2급) 과정은 예비 의료인과 의료진의 중국인 진료를 위한 역량을 기르는 것을 목표로 하는 무료 강좌로, K-MOOC 홈페이지에서 1월 28일(금)까지 수강 신청을 할 수 있다.

이번 묶음 강좌 과정은 FLEX-2급의 중국어 수준을 입문부터 ‘초급-중급-활용-고급’까지 4단계로 나눠 중국어 회화와 직무 수행을 위한 의사소통 능력 등 중국인 진료를 위한 역량과 지식을 체계적으로 학습할 수 있는 콘텐츠를 제공한다.

특히 한국외국어대학교가 개발한 외국어능력시험인 FLEX의 레벨 테스트를 접목해 학습자들이 자신의 어학 수준을 측정하고, 그에 맞는 학습을 진행할 수 있다. 다양한 마이크로러닝콘텐츠, 이북(e-Book), 발음 모니터링 앱 등을 학습 자료로 활용해 더욱 몰입도 있는 학습을 지원할 예정이다.

K-MOOC 묶음 강좌를 총괄 기획한 이선희 사이버외대 중국어학부 교수는 “진료중국어(FLEX-2급) 과정은 의사, 간호사 등 현업에 종사하는 의료진들에게 중국인 진료 시 요구되는 실전 커뮤니케이션 능력과 진료 현장의 적응력 함양에 기여하고, 보건·간호 관련 직무종사를 준비하는 청년들의 취업 역량을 강화하는 데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국내 유일의 ‘외국어 특성화’ 사이버대학교인 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는 2022년 1월 12일(수)까지 2022학년도 1학기 신·편입생을 모집한다. 자세한 내용은 학교 입학지원센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 개요

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는 서울시 동대문구 이문동 한국외국어대학교 안에 위치한 4년제 원격대학이다. 국내 유일 외국어 특성화 사이버대학교인 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는 세계 3위 언어 교육 기관인 한국외국어대학교의 외국어 교육 노하우를 바탕으로 체계적인 교육과정, 최첨단 온라인 교육 환경, 학생 중심의 교육 서비스를 제공한다. 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 대학 과정에는 영어학부, 중국어학부, 일본어학부, 한국어학부, 스페인어학부, 베트남·인도네시아학부, 마케팅·경영학과, 지방 행정·의회 학과, 산업안전학과, 다문화·심리상담학과 등 10개 학부·학과와 교양학부가 있으며, 대학원 과정에는 TESOL대학원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