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최종편집2022-08-14 14:02 (일) 기사제보 로그인 회원가입
LG전자 자회사 ZKW, 멕시코 헤드라이트 공장 1억달러 증설 투자
상태바
LG전자 자회사 ZKW, 멕시코 헤드라이트 공장 1억달러 증설 투자
  • 노컷뉴스
  • 승인 2022.07.28 0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핵심요약
ZKW 멕시코 공장은 현재 BMW와 GM, 메르세데스-벤츠, 폭스바겐, 닛산 등 주요 완성차 업체에 공급되는 프리미엄 헤드라이트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ZKW의 멕시코 실라오 공장. ZKW 제공
ZKW의 멕시코 실라오 공장. ZKW 제공

LG전자의 차량용 조명 자회사인 오스트리아 ZKW는 1억200만달러(약 1340억원)를 투자해 멕시코 실라오 공장을 확장한다고 28일 밝혔다.

ZKW의 멕시코 실라오 공장은 2016년부터 프리미엄 조명 시스템을 제조해온 곳으로, 이번 투자로 공장 면적이 1만5700㎡ 확장돼 전체 면적이 축구장의 7배 수준인 4만8700㎡ 규모로 늘어난다.

ZKW는 이 공장에서 2025년까지 연간 약 350만개의 헤드라이트를 생산할 계획이다. ZKW의 멕시코 투자 규모는 이번 투자를 포함해 총 2억5500만달러에 이른다.  

ZKW 멕시코 공장은 현재 BMW와 GM, 메르세데스-벤츠, 폭스바겐, 닛산 등 주요 완성차 업체에 공급되는 프리미엄 헤드라이트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빌헬름 슈테거 ZKW 최고경영자(CEO)는 "ZKW는 성능과 품질, 디자인, 솔루션 등 여러 방면에서 혁신을 추진하는 것이 목표"라며 "이번 확장은 매출과 생산량을 늘릴 뿐만 아니라 최첨단 제품개발을 가능하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ZKW는 프리미엄 헤드램프 시장에서 세계 5위의 기업으로, LG전자가 자동차 부품 사업 육성을 위해 2018년 약 1조4천억원을 들여 인수했다.

LG전자는 △VS사업본부의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자회사 ZKW의 차량용 조명 시스템 △합작법인 LG마그나 이파워트레인의 전기차 파워트레인 등 3대 축을 중심으로 전장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LG전자 전장사업의 분기 매출은 올해 2분기에 처음으로 2조원을 넘어섰고, 영업이익은 2015년 4분기 이후 26개 분기 만에 흑자를 달성했다.

LG전자는 VS사업본부가 올해 상반기에만 총 8조원 규모의 신규 프로젝트를 수주했다고 발표한 바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CBS노컷뉴스 박종관 기자 panic@cbs.co.kr

<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Tag
#중앙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