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구원, ESG 경영의 글로벌 트렌드 주제로 ‘서울 ESG 경영포럼’ 개최
상태바
서울연구원, ESG 경영의 글로벌 트렌드 주제로 ‘서울 ESG 경영포럼’ 개최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24.06.24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ESG 경영포럼’ 포스터
‘서울 ESG 경영포럼’ 포스터

서울연구원(원장 오균)은 24일(월) 오후 2시 30분 한국프레스센터 19층 매화홀에서 ‘ESG 경영의 글로벌 트렌드와 서울시 ESG 경영 추진 방향’을 주제로 ‘제1회 서울 ESG 경영포럼’를 개최한다.

이번 서울 ESG 경영포럼은 서울특별시의회가 주최하고 서울연구원이 주관하는 행사로, 지속가능경영학회 등 관·학·산 전문가 간 소통과 논의를 통해 서울시 ESG 경영 활성화를 위한 정책의제 발굴과 지원 강화 방안을 강구하고자 마련됐으며, 앞으로 8회에 걸쳐 개최될 예정이다.

이날 포럼에는 숙명여대 기후환경융합학과 기준학 교수, 김앤장 법률사무소 김혜성 변호사 등 관련 분야 관계자 및 전문가들이 참석해 서울시의 지속가능발전 목표를 논의하고, 시민이 공감하는 ESG 정책 방향 등을 논의할 계획이다.

토론회 1부에서는 ‘기후위기 시대 ESG 트렌드’를 주제로 2050 탄소중립녹색성장위원회 기후변화행동연구소 박현정 부소장의 발표와 ‘서울시 ESG 경영 추진 현황 및 과제’에 대해 서울시 이주영 친환경건물과장의 발표가 진행되며, 2부에서는 ‘ESG 경영의 필요성과 공공의 역할’에 대한 주제로 전(前) 한국경영자총협회 김영배 부회장의 발표와 경기연구원 김태형 연구위원의 ‘ESG 시대, 지방정부의 혁신적 리더십’에 대한 발표가 이어진다.

이어 종합토론에는 기준학 교수와 김혜성 변호사, 한국환경산업기술원 박필주 ESG인프라지원단장, 한국ESG기준원 윤진수 책임투자본부장, 연세대학교 미래교육원 김승대 교수, 이로운넷 남기창 편집국장, 딜로이트 김병삼 안진회계법인 파트너 등의 ESG 전문가들이 패널로 참여한다.

오균 서울연구원장은 “이 포럼을 통해 서울시가 ESG 경영의 최신 트렌드를 진단하고 실효성 있는 정책 의제를 발굴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서울연구원 소개

서울연구원은 복잡하고 다양한 서울의 도시문제를 효율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주요 시책과제를 체계적·전문적으로 조사분석하며, 시정 주요 당면과제에 대한 연구 및 학술활동을 수행해 서울시정발전에 기여한다. 로고 디자인은 ‘서울’과 ‘연구원’의 머리글자인 ‘ㅅ’과 ‘ㅇ’의 형상으로 구성했다. 북한산과 한강의 모양을 닮은 도시의 단면을 일곱층으로 나누고 여러 개의 연구부서를 통해 각 분야에서 서울을 속속들이 살핀다는 의미를 내포하고 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