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력원자력, ‘새로고침! 한수원’ 발대식 개최
상태바
한국수력원자력, ‘새로고침! 한수원’ 발대식 개최
  • 박근형 취재국장
  • 승인 2024.06.26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EO 중심, 부패 취약 분야 집중 개선을 위한 청렴 활동 개시
사내 청렴 협의체 ‘새로고침! 한수원’ 발대식 사진(사진제공=한국수력원자력)
사내 청렴 협의체 ‘새로고침! 한수원’ 발대식 사진(사진제공=한국수력원자력)

한국수력원자력(사장 황주호, 이하 한수원)이 부패 취약 분야 집중 개선에 나선다.

한수원은 지난 25일 경주 더케이 호텔에서 황주호 사장과 최익규 상임감사위원 공동주관으로 사내 청렴 협의체인 ‘새로고침! 한수원’ 발대식을 열고 본격적인 활동 시작을 알렸다. 

‘새로고침! 한수원’은 새(New), 로(Rule), 고(Go), 침(Cheer)의 4개 워킹그룹별로 사내 공모 절차를 거쳐 56명의 젊은 직원들로 선정됐다. 단원들은 앞으로 워킹그룹별로 부패 취약 분야 개선 과제를 발굴·개선하고, 성과를 공유함으로써 한수원의 새로운 청렴문화를 만들어 나갈 예정이다. 

 

황주호 한수원 사장이 '새로고침! 한수원' 참여 직원들에게 격려사를 전하고 있다.(사진제공=한국수력원자력)
황주호 한수원 사장이 '새로고침! 한수원' 참여 직원들에게 격려사를 전하고 있다.(사진제공=한국수력원자력)

이날 발대식에서 황주호 사장과 최익규 상임감사위원은 ‘새로고침! 한수원’ 단원들과 함께 앞으로의 청렴활동 계획을 논의하고, 미래세대 주역인 젊은 직원들의 열정으로 기존의 부패인식을 변화시키며 청렴 자긍심을 더욱 견고히 해줄 것을 당부했다.

또 , ‘내부통제 강화 공동 서약’으로 부패근절 실천 의지를 다시 한번 다짐하고, 특혜 제공, 인사위반, 갑질 행위 근절 세리머니를 통해 ‘최고를 넘어 완벽으로, 청렴 1등 한국수력원자력’이라는 청렴 목표를 확고히 했다.

‘새로고침! 한수원’은 앞으로 약 3달 동안 CEO 중심으로 사내 부패 인식 변화와 청렴 자긍심 고취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쳐나갈 계획이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