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 전공 취준생 모여라” 사회적 기업 툴뮤직, ‘취창업 아카데미’ 개최
상태바
“음악 전공 취준생 모여라” 사회적 기업 툴뮤직, ‘취창업 아카데미’ 개최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21.07.13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 음악가를 위한 맞춤 취·창업 아카데미’ 홍보 포스터

서울시 사회적 기업 툴뮤직이 진행하는 청년 음악가를 위한 맞춤 취·창업 아카데미가 7월 21일(수) 청년통합지원센터 알파라운드에서 개최된다. 강남구청 후원으로 총 8회에 걸쳐 진행되는 이번 특강은 문화 예술계 취업·창업 준비에 어려움을 겪는 청년 음악가들에게 전문 지식과 핵심 정보를 제공하고 공유하는 자리다.

툴뮤직 정은현 대표는 “현재 우리나라 예술 분야의 취업, 일자리 문제는 매우 심각한 상황”이라며 “각 대학 학과 취업률 통계(한국고용정보원)를 살펴보면 최하위 취업률 학과에서 예술학과가 대부분을 차지했고, 하위 10개 학과 가운데 5개 이상은 음악 관련 학과로 예술 계통에서도 특히 음악인들의 취업 문제가 심각하다”고 말했다.

대부분의 국내 음대 커리큘럼은 세계적인 연주자 양성을 목표로 하는 것에 초점이 맞춰져 재학생들은 연주자 외에 다른 음악 관련 직업의 취·창업 정보를 얻을 기회가 많지 않다. 이 때문에 끊임없이 진로 문제를 고민해도 졸업 이후 취업난에 시달리는 경우가 대다수다.

정 대표는 이런 청년 음악인 진로 문제에 대해 직접적 해결책을 제시하기 위해 현재 취·창업 아카데미 외에도 △유튜브 채널 ‘진로남’ 운영 △진로 탐색 정보를 담은 ‘음대생 진로 전략서’ 발간 등을 통해 수년째 진로 특강 및 컨설팅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취·창업 아카데미는 매회 다른 주제로 총 8회에 걸쳐 진행된다. 1회 차는 취업 프로세스와 취업으로 생각해볼 수 있는 직업을 찾아보고, 2회·3회 차에는 응시원서 작성법(이력서 및 자기소개서)과 검토 및 첨삭을 진행한다.

4회 차에는 취업 면접 노하우 제공 및 모의 면접을 진행하고, 5·6회차에는 창업으로 고려해야 할 사항과 지원 사업을 알아본 뒤 지원 사업 계획서를 검토 및 첨삭하는 시간을 진행한다. 7회 차에는 비즈니스 모델에 대한 이해를 돕고, 마지막 8회 차에는 창업에 필요한 기획과 마케팅 관련 내용을 학습한다. 특강을 모두 마친 수강생들에게는 수료증이 함께 제공된다.

아카데미는 선착순 20명을 모집하며, 종로구 혜화동 청년통합지원센터 알파라운드 B2 생명보험홀에서 진행된다.

◇청년 음악기를 위한 취·창업 아카데미 개요

△일시: 7월 21, 23, 28, 30일 오전 10시 30분
8월 11, 13, 18, 20일 오전 10시 30분
△장소: 청년통합지원센터 알파라운드 B2 생명보험홀
△후원: 강남구청, 알파라운드,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
△주최·문의: 사회적 기업 툴뮤직

툴뮤직 개요

툴뮤직은 음악이 가진 감동과 위로의 본질을 지키면서 그것을 기반으로 새로운 콘텐츠를 만든다. 이전보다 많은 이가 음악의 가치를 경험할 수 있도록 더 좋은 방법을 고민한다. 시간이 지나도 많은 사람에게 사랑받는 클래식 음악처럼, 오래도록 기억되는 좋은 음악을 만들고 그 경험을 나누는 도구가 되는 것이 툴뮤직의 설립 목적이다. 고된 삶 속에서도 여전히 나의 곁을 지켜주는 오랜 친구처럼, 언제나 그 자리에서 당신 곁에 머무는 음악이 되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