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립 은평청소년미래진로센터, ‘메타버스 청소년 진로 축제’ 개최
상태바
시립 은평청소년미래진로센터, ‘메타버스 청소년 진로 축제’ 개최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21.10.05 2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타버스 청소년 진로 축제 ‘서울 클라쓰 on the 메타버쓰’ 포스터

시립 은평청소년미래진로센터(이하 궁리하다센터)는 10월 23일(토)부터 24일(일)까지 2일간 메타버스를 활용한 청소년 진로 축제 ‘서울 클라쓰 on the 메타버쓰’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축제는 4차 산업혁명과 기후 위기가 공존하는 시대의 미래 직업군에 대한 정보를 얻고 개인의 삶과 사회의 진로란 무엇인지를 창작 활동을 통해 메이커 스페이스를 만들어가는 축제로, 원래 대면 진행으로 기획됐으나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메타버스 플랫폼 게더타운에서 비대면으로 진행된다.

청소년뿐만 아니라 가족, 친구, 지인 등 여러 세대가 함께 즐길 수 있도록 조성된 가상 공간 ‘메타버쓰’가 열려있는 동안에는 자유롭게 출입할 수 있기 때문에 원하는 프로그램 시간대에 맞춰 접속하면 된다.

사전 예약이 필요한 진로 특화 프로그램으로는 △메이커 키트를 활용한 제작 프로그램 △방 탈출 △OX 퀴즈 게임 △진로 골든벨 △밀키트를 활용한 요리 프로그램 등이 마련됐으며, 진로·4차 산업혁명·미래 환경 등의 주제로 만들어졌다는 점에서 재미와 교육적 요소를 모두 갖췄다.

이외에 △개회식(10월 23일 오후 2시) △스마트 런 △보물 찾기 △미니 게임 △폐회식(10월 24일 오후 4시)은 별도의 사전 예약 없이 누구나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으며, ‘서울 클라쓰 on the 메타버쓰’의 프로그램들은 궁리하다센터의 공식 유튜브 채널 ‘시립 은평청소년미래진로센터 궁리하다센터’ 라이브 스트리밍을 통해 실시간으로 생중계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센터 홈페이지 공지사항에 안내돼 있다.

최종태 시립 은평청소년미래진로센터장은 “코로나19 시기에 궁리하다센터로 찾아오지 못하는 청소년들을 위해 메타버스 플랫폼을 활용해 축제를 진행함으로써, 위축된 청소년 진로 탐색 활동이 다시 활성화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궁리하다센터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위드 코로나(with corona) 상황에 발맞춰 메타버스를 활용한 미래 환경 교육, 화상 회의 플랫폼을 활용한 청소년 국제 교류, 비대면 청소년 진로 상담, 가족 참여 친환경 요리 클래스 등 다양한 청소년 진로 탐색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시립 은평청소년미래진로센터 개요

시립 은평청소년미래진로센터(궁리하다센터)는 2018년 설립된 서울 특별 시립 청소년 특화시설로, 한국스카우트연맹이 서울시로부터 수탁받아 운영 중이다. 미래 사회의 변화에 대비하는 청소년들의 진로 개발을 위한 신개념 체험 학습 과정을 통해 체험에서 취업까지 연결하는 원-스탑 토털 서비스(one-stop total service)를 이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